• HOME
  • 북극소식
  • 새 소식
스발바르 러시아 과학센터, 화학연구실 문열어

수십 년 동안 스발바르에서 10 여개의 연구 기관이 활동해 온 러시아는, 2014년 스발바르 바렌츠버그(Barentsburg)에 러시아 과학 센터(Russian Scientific Center)를 설치한 바 있다. 러시아 북극 및 남극 연구소(AARI)가 관리하는 이 과학 센터에 최근 화학 분석을 위한 새로운 연구 시설이 자리잡았다.화학실험실은 약 300 평방미터 크기이며, 연중 세 명의 직원이 항시 근무한다. 이 화학실험실에는 시료 준비 및 기본 분석 설..

더 읽기
쇄빙 LNG선 북극항로 최단 기록 달성

한국 대우조선해양이 건조한 세계 최초의 러시아 쇄빙LNG선, 크리스토프 드 마르주리 (Christophe de Margerie)가 세계 최초로 쇄빙기의 에스코트 없이 북극항로를 항해하여 노르웨이의 스노히트(Snøhvit) 유전에서 한국의 충남 보령까지 22일 만에 LNG 수송을 완료했다.‘17년 7월 27일, 러시아 국영해운사 소브콤플로트(Sovcomflot)의 크리스토프 드 마르주리 쇄빙LNG선은 노르웨이 국영석유회사 스타토일(Statoil)의 멜코야 (Melkøya) ..

더 읽기
북극 툰드라, 기후변화로 인해 수은 오염 증가

미국과 프랑스 연구팀은 북극 툰드라 수은(Hg) 오염이 툰드라에서 강으로, 결국 북극해로 확산되어 해양 생태계와 나아가 원주민들까지 위협한다는 연구 결과를 ‘네이처’에 발표했다.따뜻한 기온과 일조량이 많은 지역에서 흡수된 Hg(g)는 공기 중으로 방출되지만 추운 북극지방에서는 낮은 기온으로 인해 Hg(g)이 방출되지 않고 식물을 통해 토양에 축척된다는 것을 이 연구에서 밝혀냈다. 이 때문에 산업지역에서 ..

더 읽기
트럼프, 북극해 석유 시추 재개

트럼프정부가 북극해의 자국 관할 해역에서 Eni US (이탈리아) 석유회사의 시추를 승인했다. 이들은 2017년 12월부터 Nikaitchuq field의 스파이 섬에서 첫 시추를 할 예정이다. 이번 시추는 최장 깊이 6마일 이상의 역대 최대 길이의 시추가 될 것이다.트럼프 정부는 수염고래나 북극곰 등의 북극 생물과 북극 생태계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 하겠다고 하지만 환경 오염에 대한 우려때문에 환경보호단체는 이번 시추를 반..

더 읽기
Job: Executive Secretary of AMAP

The Arctic Monitoring and Assessment Programme (AMAP) Working Group is looking for an Executive Secretary to lead the AMAP Secretariat. The AMAP Working Group is one of six permanent working groups of the Arctic Council. The AMAP secretariat is located in Tromsø, Norway, and the deadline for applications is 25 August 2017: http://arctic-council.org/index.php/en/our-work2/8-news-and-events/455-exec-sec-amap

더 읽기
스발바르조약, 도전에 직면하다

Svalbard treaty meets new challengesAV KATHRIN KEILAlmost 100 years after its inception, the Svalbard Treaty meets new Challenges.“The Arctic security environment has changed profoundly over the last almost 100 years since the Svalbard regime is in existence and now it faces new challenges, which could not possibly be envisaged by its creators”, say Timo Koivurova and Filip Holiencin from the Arctic Centre at the University of Lapland in Rovaniemi, Finland.In 2020 Norway will celebrate 100 years since the Svalbard Archipelago was placed und..

더 읽기
국제북극포럼 개최

북극을 주제로 한 국제 북극 포럼(International Arctic Forum)이 <북극-대화의 땅 The Arctic: Territory of Dialogue>를 주제로 러시아 서북부에 위치한 항구도시 아르한겔스크에서 3월 29일 개막되었다. 올해로 네번째를 맞는 이번 행사에서 30여개국에서 약 2천300명이 참석하여 북극의 개발과 환경문제를 논의했다.이번 포럼은 북극 사회와 경제의 안정적인 발전과 북극 주민들의 생활수준 향상, 북극 생태환..

더 읽기
노르웨이, 뉴질랜드, 칠래 3개소에 해외협력센터 운영

2014년 4월 노르웨이 트롬소에 노르웨이 극지연구소 (Norwegian Polar Institute) 와 대한민국 극지연구소가 공동으로 설립한 극지연구 협력센터 (Collaborative Polar Research Center)와 뉴질랜드 크라이스트처치에서 열린 국제남극센터를 비롯하여 지난 2월 칠레 푼타아레나스에 "한-칠레 남극 협력센터" 또한 문을 열었다. 각국의 해외협력센터는 극지연구소 인프라의 운영지원과 국제 공동연구사업 발굴을 우선과제로 하고 있..

더 읽기
영구동토층 해동과 기후변화의 연결고리에 대한 새로운 조명

스톡홀름 대학교 연구진은 새로운 연구에서 지난 빙하기 말에 얼마나 많은 북극동토의 해빙이 얼마나 많은 양의 탄소를 배출했는지 밝혀냈다. 북극에 냉동된 채로 매장되어 있는 탄소는 기후변화를 가속화시키고 있는 위협으로 최근 다시 방출되고 있다. 북극 동토에 매장된 탄소는 종종 지구 탄소 순환의 “잠자는 거인” 으로 언급되기도 한다. 만일 지구 온난화로 인해 매장된 탄소들이 방출된다면, 대기 중에 ..

더 읽기
북극협력주간 (Arctic Partnership Week) 개최

해양수산부의 주최로 지속가능한 북극개발을 위한 파트너십 구축을 주제로 한 북극협력주간(Arctic Partnership Week)행사가 2016년 12월 6일부터 9일까지 총 4일간 부산항국제여객터미널과 국립해양박물관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이번 북극협력주간에서 6일 개회식을 시작으로 북극정책, 과학, 산업 문화 등 전 분야의 협력방안을 국내외 여러 기관들과 함께 논의할 예정이다. 또한, 북극관련 영화상영과 부대행사도 열릴 ..

더 읽기
북극 기지를 공동 활용하는 INTERACT 프로젝트

유럽 연합 (EU)의 연구 및 혁신 프로그램 “Horizon 2020”를 통해 14개 국가의 연구자들이 러시아 톰스크 대학의 북극 과학 기지에서 연구를 수행할 수 있게 되었다. Horizon 프로그램은 앞으로 4년간 국제 북극 연구 및 모니터링 네트워크 (International Research and Monitoring Network, INTERACT)에게 1천만 유로를 지원하기로 하였다. 이 컨소시엄에는 14개 국가에서 47 기관이 참여하며, 러시아에서는 톰스크 대학을 포함해서 4개 ..

더 읽기
아시아극지과학포럼(AFoPS) 뉴스레터 발간

극지연구소가 의장국 업무를 수행하고 있는 아시아극지과학포럼(AFoPS)에서 뉴스레터를 발간했다.    01-2016 호의 주요기사는 다음과 같다.  - (회의 결과) AFoPS 3월 임시특별회의  - (연구·출판) AFoPS Special Issue 후속 출판, Advances in Polar Science 공식 웹사이트 개편  - (회원국 활동) CHINARE 32차 연구탐사 종료, JARE 58차 동계 훈련 등   AFoPS 뉴스레터는 회원국 간 정보공유 강화..

더 읽기
SCAR, IASC 및 AFoPS와 협정 체결

올해 2016년 8월 20일부터 30일까지 말레이시아 콸라룸푸르에서 개최되었던 제34차 남극과학위원회 (Scientific Committee on Antarctic Research, SCAR)학회 폐막식에서 SCAR는 북극과학위원회 (International Arctic Science Committee, IASC)와의 협정을 연장하고, 아시아극지과학포럼 (Asian Forum for Polar Sciences, AFoPS)과 새로운 파트너십 협정을 조인하였다.  

더 읽기
러시아 북극해항로 물류 지원 역량 구축

러시아 국방부는 북극 물류지원 목적을 위해 100만 톤이 넘는 95개의 일반 선박들과 6개의 항구들을 통합하였다. 국방부 장관 Sergey Shoigu는 북극해항로(Northern Sea Route)의 경제적 실행 가능성을 보장시킬 수 있는 교통 시스템 구축을 위해 푸틴 대통령이 이 같은 지시를 내렸다고 국방부 이사회에게 밝혔다. 교통 서비스를 위한 통합된 관세 정책 개발을 위해 Oboronlogistika, Sovfracht, FESCO이 참여하는 컨소시엄이 구축..

더 읽기
NASA 연구 결과: 북극의 녹색화

캐나다와 알래스카 식물을 제일 세밀하게 관측한 NASA 연구의 의하면 북미 북극 지역은 대체적으로 녹색이 증가하고 있다. 북극 툰드라 지역의 거의 1/3은 따뜻한 생태계에서 찾을 수 있는 환경을 닮아가고 있다.    87,000개의 Landsat 위성 영상들을 전환시키면 땅에서 자라고 있는 식물들을 나타내는 데이터를 획득한 결과, 1984년부터 2002년까지 알래스카 서쪽과 퀘벡 주 등 여러 지역에서 녹색이 증가하고 있..

더 읽기
이산화탄소 영구동토층 해동의 제일 큰 요인

최근 영국 엑세터 대학(University of Exeter)의 연구 결과에 의하면 영구동토층 해동으로 인한 기후변화 속도에 건조하고 산소가 풍부한 환경이 산소가 부족한 습지에서 배출되는 메탄에 비해 이산화탄소 배출량이 더 큰 영향을 끼칠 것이라고 밝혀졌다. Nature Climate Change에 게재된 이 연구는 기온과 토양 상태가 해동되는 영구동토층에서 탄소 배출량에 영향을 미치는 것을 발견했다. 엑세터 대학 지리학 부교수인 Ian..

더 읽기
누나부트 역사 학회(Nunavut Historical Society) 캐나다 북극연구기지(Canadian High Arctic Research Station) 연구 지침서 준비

“북극 지역 사회 들어오는 연구자들에게 나눌 수 있는 것 많아” 2017년 7월 캐나다 누나부트 준주 캠브리지 베이 (Cambridge Bay)에 캐나다 북극연구기지(Canada High Arctic Research Station, CHARS)가 완공될 예정이다. 연구기지가 새롭게 들어서는 캠브리지 베이는 주민 약1,800명이 거주하는 작은 마을이다. 북극 주민들의 관심과 요구사항에 맞춰진 과학 연구가 수행될 수 있도록 키틱미오트 문화유산 학회 (Kitikmeot Heritage Socie..

더 읽기
뉘올레순의 새로운 추동력

노르웨이 정부는 스발바르에 대한 새로운 백서에서 뉘올레순 지역에서 수행되는 연구 활동의 틀(framework)을 변경한다고 밝혔다. 앞으로 뉘올레순의 연구 활동 운영과조정하는 역할을 기후환경부(Climate and Environment Ministry)가 담당할 예정이다. 뉘올레순은 1964년에 국제적인 북극 연구와 환경 관측의 중심..

더 읽기
체코 스발바르에 북극 기지 개소

체코는 스발바르 제도에 새로운 연구 기지인 “Josef Svobada Station”을 열었다. 이 기지 는 롱여비엔(Longyearbyen)에 자리잡고 있으며, Petuniabukta에도 현장 기지(field station)를 두고 있다. 또한 연구선, 모터보트, 스노우 스쿠터(snow scooter)와 오프로드 카(off-road car)를 보유하고 있다.    이 기지에서는 10명이 생활할 수 있고, 하계 기간에는 20명까지 머물 수 있다. 또한 최첨단의 광학 현미경, 원심분리기, 클린벤..

더 읽기
미국 북극연구컨소시엄 세미나

2016년 5월 19일 미국 북극연구컨소시엄 (Arctic Research Consortium of the United States, ARCUS) 워싱턴 DC 오피스에서 미국집행위원회 (Arctic Executive Steering Committee, AESC) 총장 Mark Brzezinski를 초청하여 연구 세미나가 개최되었다. Brzezinski는 AESC 활동내역과 올해 다가오는 9월 백악관 북극과학각료회의 (White House Arctic Science Ministerial)에 대한 최신 정보를 공유했다. AESC 총장을 맡기 전에 Brzezinski는 2011년부터 2015년까지 미국-스웨..

더 읽기